기사 메일전송
네이버, 글로벌 웹툰 서비스 ‘라인 웹툰’에 ‘챌린지리그’ 개설
  • 기사등록 2014-11-21 14:04:26
기사수정
네이버는 올해 7월 출시한 글로벌 웹툰 서비스 ‘라인 웹툰’에 누구나 웹툰을 등록할 수 있는 ‘챌린지리그(http://www.webtoons.com/challenge )' 코너를 개설했다고 밝혔다.

‘챌린지리그’는 국내에 서비스 중인 네이버 웹툰의 ‘도전 만화’와 같은 서비스로, 누구나 쉽게 자신의 작품을 등록해 ‘라인 웹툰’ 독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하는 플랫폼이다.

라인, 페이스북, 트위터 계정 중 하나로 ‘라인 웹툰’에 로그인만 하면 누구나 자신의 웹툰을 ‘챌린지리그’에 등록할 수 있다.

‘챌린지리그’ 출시와 함께 공모전도 진행 중이다. 1월 25일까지 ‘챌린지리그’에 작품을 올리면 자동으로 공모전에 등록된다. 영어권 공모전 수상자에게는 총 5만 달러의 상금과 ‘라인웹툰’ 정식 연재 권한이, 대만어권 공모전 수상자에게는 총 130만 대만달러의 상금과 ‘라인웹툰’ 정식 연재 권한이 주어진다.

김준구 네이버 웹툰&웹소설 셀장은 “우리 나라에서 수많은 웹툰 작가 지망생들이 ‘도전 만화’ 시스템을 통해 작가 등단의 꿈을 이루게 된 것처럼, 이제 라인웹툰의 챌린지리그를 통해 각 나라에서 인기 웹툰 작가들이 데뷔하고 또 해외 독자들에게 웹툰이 더 많은 인기를 얻게 되기를 기대한다"고 말했다.

한편, 그동안 ‘도전만화’ 코너에 작품을 올린 사람은 약 14만 명에 달하고, 네이버 웹툰의 정식 연재 작가 중 73%가 ‘도전만화’ 코너를 통해 웹툰 작가로 데뷔했을 정도로, 국내에서는 ‘도전만화’가 웹툰 작가 등용문으로 자리매김했다.
덧붙이는 글

출처: 네이버 (코스피: 035420) 홈페이지: http://www.navercorp.com 언론 연락처 네이버 언론홍보팀 차정윤 031-784-4151

0
기사수정
  • 기사등록 2014-11-21 14:04:26
나도 한마디
※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,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. 0/1000
유니세프_리뉴얼
 최신뉴스
정책공감
영상뉴스더보기

기사 작성의 동영상 등록에 동영상 소스를 넣어주세요.
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